컨텐츠 바로 가기

재단소식

언론보도

신한금융희망재단, 공동육아나눔터 『신한 꿈도담터』 3차년도 참가기관 모집

파일

없음

등록일
2020.04.07
조회수
94

신한금융희망재단, 공동육아나눔터『신한 꿈도담터』

3차년도 참가기관 모집​ 



- 이달 20일까지 전국 기초 지자체(시ㆍ군ㆍ구) 대상 모집

- 2020년부터, 휴일 및 야간 돌봄 프로그램 강화 및 어린이 금융교육 확대

- 코로나19로 생긴 돌봄공백 ‘신한꿈도담터’를 통해 지원책 마련 노력



신한금융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은 이달 20일까지 전국 기초 지자체(시ㆍ군ㆍ구)를 대상으로 ‘신한 꿈도담터’ 3차년도 참가기관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신한꿈도담터’ 구축 사업은 맞벌이 가정 초등생 자녀들의 방과 후 돌봄활동을 지원하고, 육아부담 경감과 여성의 경력단절 예방을 목적으로 여성가족부(장관 이정옥),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 미래재단(이사장 이훈규)과 함께 진행하고 있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2018년 1월 여성가족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 서대문구 1호점을 시작으로 전국 시ㆍ군ㆍ구에 총 76개소의 ‘신한꿈도담터’ 개소를 완료했다. 


올해는 신한 꿈도담터 사업의 3년차로 지자체와 현장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휴일 및 야간 돌봄 프로그램을 강화하고 기존보다 금융교육 회차를 늘리는 등 보다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지역 내 ‘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연계해 경력단절 여성들에게 다양한 구직의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 꿈도담터’ 참가기관 모집은 이달 20일까지 여성가족부 주관으로 진행되며, 접근성이 높고 안전한 유휴공간을 보유한 지자체이면 지역에 상관없이 신청이 가능하다. 신한 꿈도담터 참가기관 선정시 공간 리모델링 및 기자재 구입 비용과 교육 프로그램이 지원된다. 


한편, 여가부와 신한금융희망재단은 3차년도 선정에 앞서 코로나19로 곤란을 겪고 있는 학부모들을 위해 요청이 있는 기존 꿈도담터에 한해 시설 방역, 손소독제 및 마스크 착용 등 안전수칙을 최대한 준수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위해 지난 1월 76개소의 ‘신한꿈도담터’ 아동 및 학부모들의 안전을 위해 약 2만개의 마스크를 선제적으로 지원하여 돌봄의 공백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신한금융희망재단 조용병 이사장은 “신한꿈도담터를 통해 육아에 어려움을 겪는 맞벌이 부부와 마음 놓고 아이를 맡길 곳이 없어 경력단절 위기에 처한 여성들의 현실이 개선될 수 있기 바란다”며 “많은 지자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히고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우리 사회가 더 큰 희망을 만들어가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