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 가기

재단소식

언론보도

신한금융희망재단, 장애인의 날 기념 교육부 장관상 수상

파일

없음

등록일
2020.04.21
조회수
95

신한금융희망재단, 장애인의 날 기념

교육부 장관상 수상



- 특수학교 장애학생 대상, 소프트웨어 및 금융 교육 사업 추진 성과 인정​ 

 


신한금융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은 제40회 장애인의 날(4월 20일)을 맞아 「희망사회프로젝트」를 통해 추진하고 있는 ‘희망학교 SW(소프트웨어)교실’의 사업 성과를 인정받아 ‘교육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공로를 인정받은 ‘희망학교 SW교실’은 국내 최초로 특수학교를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SW교육사업으로 신한금융희망재단은 2018년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장애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희망학교 SW교실은 △장애학생 SW교육 △장애학생 SW캠프 △장애학생 SW전문강사 양성 △특수교육학과 대학생 강사 실습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올해부터는 전국 특수학교 장애학생 SW경진대회, 특수학교 교사 연수 등을 추가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희망학교 SW교실을 통해 지난 해까지 약 50개교 1,400여명의 장애학생에게 교육을 제공했고, 올해도 50개교 이상의 특수학교에 코딩, IT 교육, 금융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희망재단 관계자는 “희망사회프로젝트는 우리가 속한 사회에서 누구나 공감하는 문제해결을 통해 모두가 함께 잘 사는 희망사회를 만들어 가는 과정”이라며 “앞으로도 주변의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곳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전 그룹사가 함께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프로젝트』를 통해 저소득층의 소득활동 지원과 중소기업 성장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2020년까지 3년간 총 2,700억원 규모의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