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 가기

재단소식

언론보도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 전달

파일

없음

등록일
2020.06.04
조회수
1481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 전달 



- 이웃사랑성금 100억원에 ‘희망사회 프로젝트’ 일환 20억원 추가 기탁 

- 기존 추진사업 이외에 지역공동체 지원사업 추진 등 사업영역 확대 예정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20일 오전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를 방문해 ‘희망2020나눔캠페인’ 1호 기부자로 이웃사랑 성금 120억원을 전달했다.


신한금융은 지주회사를 중심으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전 그룹사가 함께하는 그룹 차원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통해 소외된 이웃 및 저소득층의 소득활동 지원과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기존의 이웃사랑성금 100억원 및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신한희망재단과 함께 20억원을 추가로 기탁하여 그 의미를 더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기존 추진하던 위기가정 재기지원사업, 장애인 역량강화 사업 이외에 신한희망재단 지역공동체 지원사업 추진을 위한 공모사업으로 영역을 확대하여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신한금융은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그룹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올해까지 모두 87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해 왔다. 


이날 전달식에서 조용병 회장은 “신한금융은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의 미션 아래 함께 나누며 모두가 잘 사는 희망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기업 시민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따뜻한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