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 가기

재단소식

언론보도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성금 130억원 전달

파일

없음

등록일
2021.12.08
조회수
496

신한금융그룹,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사랑성금 130억원 전달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8일 오전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에서 ‘희망 2022 나눔캠페인’에 동참하고자 이웃사랑 성금 130억원을 전달했다.

 

신한금융그룹은 우리사회의 도움이 필요한 곳의 희망을 키우는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라이프 등 그룹사가 함께 100억원 성금을 모금했으며 신한금융희망재단에서 30억원을 후원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위기가정 재기지원과 학대피해 아동 지원사업, 금융교육사업, 장애인 교육역량 강화 사업, 글로벌 CSR 지원 등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쓰여질 예정이다.

 

신한금융은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약자를 지원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는 그룹의 경영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지난 2002년부터 올해까지 1,157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조용병 회장은 “위기에 처한 이웃에게 다가가 마음을 나누고 힘을 더하는 것은 사회구성원에게 주어진 가장 큰 의무”라고 말하며, “신한금융그룹은 사회와 이웃을 위해 ‘희망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한금융은 지난 9월 조용병 회장이 발표한 그룹의 ESG 슬로건인 ‘Do the Right Thing for a Wonderful World(멋진 세상을 향한 올바른 실천)’ 를 토대로 지역 맞춤형 일자리 사업, 초등돌봄 공동육아나눔터 설립, 취약계층 경력단절 여성 취업지원, 청년부채 토탈케어 프로젝트, 청년 해외 취업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